뉴스홈 > 소식 > 연예계뉴스
정치드라마 <어셈블리> 첫 대본리딩 현장 공개
입력 2015-06-17 |

 

KBS2 새 수목드라마 <어셈블리>의 제작진이 첫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15일 여의도 KBS 별관에서는 <어셈블리>의 첫 대본리딩이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문보현 KBS 드라마 국장, 연출을 맡은 황인혁 감독과 정현민 작가, 정재영, 송윤아 등 주연 배우들은 물론, 박영규, 김서형, 옥택연 등 전 출연진이 모여 뜨거운 열기 속 첫 대본리딩을 마쳤다. 

대본리딩에 앞서 문보현 KBS 드라마 국장은 “<어셈블리>는 지난해 <정도전>의 성공을 이을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 기대작이다. 드라마의 성공을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신뢰감을 표했다. 

혼자 꾸면 꿈이지만, 여럿이 꾸면 현실이 된다는 황인혁 감독의 감동적인 인사말로 시작된 리딩 현장은 배우들이 리드미컬하게 서로의 대사를 주고 받으며 곧바로 뜨거운 열기를 띠기 시작했다. 정치드라마인 만큼 팽팽한 긴장감이 흐르면서도 곳곳에 배치된 정현민 작가의 위트 있는 대사가 나올 때는 배우들이 이를 더욱 차지게 소화하여 현장에 폭소를 자아내게 하기도 했다. 

박영규, 손병호, 성지루 등 기라성 같은 중견 배우들은 물론 김서형, 임지규, 이원재, 서현철, 길해연, 윤복인, 정희태 등 명품 연기자들이 저마다 배역에 완벽히 몰입해 안정적이고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주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주연을 맡은 정재영은 첫 드라마 출연임에도 전혀 긴장한 기색 없이 주인공 진상필에 완벽 빙의된 신들린 듯한 연기로 주변 스탭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여주인공 최인경역을 맡은 송윤아는 정치엘리트인 자신의 캐릭터로 철저히 분해 매력적이고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와 함께 다른 배우들과도 완벽한 호흡을 이뤄냈다. 

지난해 <참 좋은 시절>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주었던 옥택연은 쟁쟁한 선배들 사이에서도 전혀 주눅들지 않고 자신의 연기를 선보이며 한층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보여주었다.

중견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에서 오는 중후한 매력과 신예 배우들의 패기 또한 드라마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케 했다. 선배 배우들은 존재만으로도 빛을 발하며 후배들을 이끌었고, 의욕에 불타는 후배 연기자들은 선배들에게 연기에 대한 조언을 구하며 훈훈한 모습을 그려내기도 했다.

<어셈블리>는 무식해서 용감하고, 단순해서 정의로운 용접공 출신 국회의원 진상필이 진상남에서 카리스마 진심남으로 탈바꿈해가는 유쾌한 성장 드라마.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국회의 세세한 이면과 정치하는 사람들의 사실감 넘치는 에피소드들을 통해 한국 정치의 단면을 가감 없이 그려낼 것을 예고하고 있다. 

KBS1 <정도전>의 정현민 작가가 극본을 맡았으며 <복면검사> 후속으로 오는 715일 밤 10시에 첫방송될 예정이다.

 

글빵집 편집부(glebbangzip@glebbangzip.com)

[사진=KBS미디어]

 

관련기사
<복면검사> 엄기준, 냉철 검사 맞아? 반전매력 포착
<복면검사> 주상욱, 첫 촬영부터 검사 카리스마 발산
김선아-주상욱 주연, <복면검사> 첫 대본리딩 현장 공개
<정도전>, 방통위 선정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 수상
도덕적 딜레마에 대한 묵직한 질문, <방황하는 칼날>
  





FREE뷰 人터뷰 소식 NOWhere 커뮤니티
미리맛보기
다시돋보기
보물찾아보기
Job담
나이런사람이야
비하인드
개인의 취향
글빵집 이야기
연예계 뉴스
공연정보
실시간 짹짹
한장의 추억
김가영의 짹짹
쓸데없는 고찰
용식이웹툰
詩식코너
리얼버라이어티
공지사항
이벤트
자유게시판
Writer를 켜라